달력

102019  이전 다음

  •  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31
  •  
  •  

'설빔'에 해당되는 글 2건

  1. 2008.12.31 설빔-남자아이 멋진 옷
  2. 2008.12.31 설빔-여자아이 고운 옷
<설빔>에는 화려한 남자아이 한복과 함께
곳곳에 전통놀이가 소개되어 있어요
제기차기, 연날리기, 윷놀이 등등
설날 온가족이 모이면 윷놀이 한 판 어때요?^^

○ 설빔- 남자한복 입는 법
 

 댕기머리 꼬마아이의 앙증맞은 표정이 살아있죠?^^

  1. 오른발, 왼발? 꽃수 놓은 솜버선 어느 발 먼저 신을까?
  2. 에계계? 왜 안들어가지?
  3. 아하! 버선코가 앞으로 오게 신어야 해요!
  4. 햐아, 내 발에 예쁜 꽃 피었다.


아빠 한복바지 입어보며 "우와, 크다" 했던 기억이~~

5. "우와 크다! 한사람 더 들어와도 되겠어"
6. 훌렁~ "으앗!"
7. 허리폭을 잡아서 왼쪽으로 접은 다음, 
8. 흘러내리지 않게 허리띠를 묶어요
9. 바짓부리는 모아 잡고 바깥으로 돌려서
   안쪽 복사뼈에 끝을 대 놓고
10. 대님을 두 번 감아 매듭짓지요. 


 11. 이번엔 저고리!
 12. 사락사락 사라락, 
      기분 좋은 소리 나는 비단 저고리
 13. 오른섶은 안으로, 왼섶은 밖으로 놓고
 14. 긴 고름으로 고를 내어 매듭지어요.
 


 15. 저고리 위엔 배자를 입어요.
 16. 어라! 이게 아닌데..
 17. 다시, 다시, 차근 차근
 18. 됐다!

 
19. 자~ 이제 까치두루마기
20. 다시 제대로 한 팔씩 꿰고
21. 저고리처럼 고를 내어 고름을 매요.


22. "요번엔 안 틀린다" 금박 물린 남색 전복
23. 전대를  앞으로 모아 고리매듭을 지으면
24. 자, 이제 옷은 다 입었어요^^


25. 태사혜 찾아 신고 복 받으러 갈래요
26. 아하, 여기 숨어 있었군
27. 아버지가 사다 주신 멋진 태사혜,
     "요걸 신고 제기를 차면 열 번도 더 차겠는걸"


28. 아하! 호랑이 모자, 호건도 써야지.
     "어흥! 내가 더 무섭지?"
29. 이마까지 덮어쓰고 끈을 묶으면..
     "어이쿠! 눈을 가렸네"
30. 베~ 나도 잘 할 수 있다고.


 멋있죠? 호건과 까치두루마기의 화려함의 조화^^


새배 받으세요^^

'I ♡ 동화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꼬추가 없는 이유  (16) 2009.01.14
도깨비와 혹부리영감  (11) 2009.01.08
설빔-남자아이 멋진 옷  (0) 2008.12.31
설빔-여자아이 고운 옷  (0) 2008.12.31
팥죽할멈과 호랑이  (0) 2008.12.23
스노우맨(The Snowman)  (0) 2008.12.11
Posted by 동화사랑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2009년 기축년 새해가 다가오네요^^
2008년 마지막 날.. 감겨오는 두 눈에 힘을 주고
보신각 타종치는 순간을 기다려왔었던 시절이 떠오르네요 ㅎㅎ

새해 새날을 맞아..
기쁜 선물은 뭐라 해도 설빔이 으뜸이겠죠^^
한복을 곱게 표현한 <설빔>(배현주 글·그림, 사계절출판사)
아이들과 함께 볼까요?^^



<설빔>은 여자아이 고운 옷과 남자아이 멋진 옷으로
구성되어 있어요.
이중 여자아이 고운 옷은 '2006 한국어린이도서상
일러스트레이션상'을 수상하기도 했지요.

설빔 - 여자아이 고운옷

새해  새아침..
엄마가 지어주신 설빔을 곱게 차려입는 여자아이의 모습을
색곱게 그려내고 있어요.
점점 사라져가는 우리 옷의 단어도 눈여겨보면 좋구요^^
한복 입는 법도 알뜰살뜰 소개하고 있답니다.
무엇보다 한복의 고운 멋이 은은하게 드러나고있어 더 좋아요

○ 여자 한복 입는 법

 
 
1. 겉자락은 오른손, 안자락은 왼손
 2. 다홍치마 펼쳐 들어 몸에 두르고,
 3. 치마끈을 앞으로 내어 매듭지어요



 4. 빨간 실로 꽃수 놓은 솜버선
 5. 수눅을 맞추어 한 발씩 차례차례
 6. 힘주어 당겨신어요 "영차!"
 7. 발라당! "애고, 깜짝이야!"



 8. 알록달록 꽃수 놓은 색동저고리
 9. 조심조심 한 팔 한 팔 차례로 꿰고
 10. 오른섶을 안으로 왼섶을 밖으로
 11. 자칫하면 풀릴라
      자주 고름아, 단단하고 곱게 매듭지어라


곱게 치마저고리 입은 모습^^



12. 배씨댕기 머리에 얹어 귀밑머리 땋고
13. 좌경 앞에 살포시 앉아.. "아야!"
14. 금박댕기 반듯하게 물려요


햐. 참 곱죠?^^



15. 금박 물린 털배자도 꺼내 놓고
16. 포동포동한 두 뺨 가릴 조바위도 꺼내 놓고



 17. 새 신 꽃신 가만가만 신어보니
 18. 예쁘기도 하거니와 내 발에 딱 맞아요


 할머니께 받은 박쥐무늬 수노리개두루주머니
 띳돈에 매어 옷고름에 걸지요


 "우와.눈이다.. 새눈이 오신다"
  내일..눈이 올까요? ^^


세배 다녀오겠습니다^^

'I ♡ 동화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도깨비와 혹부리영감  (11) 2009.01.08
설빔-남자아이 멋진 옷  (0) 2008.12.31
설빔-여자아이 고운 옷  (0) 2008.12.31
팥죽할멈과 호랑이  (0) 2008.12.23
스노우맨(The Snowman)  (0) 2008.12.11
눈사람 아저씨(마루벌, 레이먼드 브릭스)  (0) 2008.12.09
Posted by 동화사랑

댓글을 달아 주세요